로마서 5장 (:12-21) 이희진

로마서 5장 12-21

 

하나님께 순종함

 

 

아담 한 사람의 죄로 인해 사망이 들어왔다고 본문에 쓰여있습니다. 그 한사람의 잘못으로 모든 사람이 죄를 지어 사망에 이른다고 하였습니다. 그 잘못은 율법이 있기도 전에 죄가 죄인지도 알지 못하던 때에 행하여졌습니다. 그 한사람, 아담은 우리의 모습 즉 우리의 속성을 말하고 대표한다고 생각합니다. 그 한사람의 잘못이 아닌 우리들이 모두 행하였고 행하고 있는 잘못, 하나님께 불순종하는 행동이라고 생각합니다.

우리들은 하나님을 믿는다고 예수님을 따른다고 하면서 얼만큼 하나님께 순종하고 있는지, 그리고 나 자신을 생각하며 위하고 내 고집을 부리고 사는것은 아닌지를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날 하나님께 순종하지 못하고 내 고집대로 내 인생이라고 자기 자신을 믿고 살아온 내 모습이 바로 죄를 지어 사망에 이르게 된 아담 그 자신이고, 앞으로 내 자신을 낮추고 비우고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는것이 예수님을 닮아가는 바로 생명에 이르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아직도 입으로만 하나님께 순종하겠다고 기도하면서 내 자신을 위한 기도를 하고있는 것은 아닌지, 정말로 모든것을 하나님께 믿고 맏기고 따르는 삶을 살고 있는지를 본문을 통해 다시 돌아보게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