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서 5장 (:12-21) 이희승

* 로마서 5:12-21 *

 

1. 아담을 통한 죄와 사망 Death Through Adam

- 죄: 창세기에서 하나님께서는 아담에게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열매는 먹지 말라 네가 먹는 날에는 반드시 죽으리라’하십니다. 그러나 피조물로써 창조주(주권자)의 통치하에 있어야하는 아담은,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아는 존재’, 즉 자신이 직접 자신의 왕이되어 선악을 자신의 좋음대로 판단하고 행하는 존재가 되려고 선악과를 먹었습니다. 즉 피조물인 인간이 창조주이신 하나님의 통치하에 있기를 거부하고, 배신하고, 배반하고, 반역하여 자신이 스스로 자신의 왕이 되려한것이 인간의 죄입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이와 같이 모든 사람이 죄를 지었으므로’라 말씀하신대로, 이것은 단지 에덴동산에 있던 아담의 죄일뿐만 아니라, 모든 자신의 욕망만을 추구하고 채우며 살아가는 모든 인간들의 죄인 것입니다.  

- 사망: 이처럼 창조주이신 하나님의 말씀을 순종하지 않고 불순종한 피조물들의 죄에대한 댓가로, 하나님의 말씀대로 사망이 들어왔습니다. (네가 먹는 날에는 반드시 죽으리라) 이처럼 한 범죄, 즉 창조주이신 하나님의 말씀을 불순종하고, 자신이 선악을 판단하고 행하는 주체(왕)가 되려한 죄에 대한 정죄로, 사망이 모든 사람에게 왕노릇을 하게 된것입니다. 이처럼 모든 사람들은 아담안에서 죽었습니다 in Adam all die.

2. 오실자의 모형인 아담과 율법

- 본문에서 하나님께서 흙으로 만든 피조물인 아담이 하나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모형이라 표현합니다. 이처럼 극명하게 다른 두 존재를 들어, 흙으로 만든 피조물인 아담(사람)을 통해서는 죽음이 들어오고, 창조주이신 하나님과 하나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서는 생명이 들어왔음을 설명함으로써, ‘인간의 죄’와 ‘하나님의 은혜’에 대해 설명합니다.

- 또한 본문에서 율법이 들어온 것은 범죄를 더하게 하려 함이라고 표현합니다. 율법또한 하나님께서 주신 말씀이지만, 율법을 통해 구원과 생명(영생)이 주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율법은 율법이 오기전 자신이 스스로 선악을 정해 살아가던 인간들에게 어떠한 것이 하나님께서 여기시는 선인지를 알려주시어, 자신들의 하나님의 말씀에 비추어 죄된 행위들만을 내놓는 죄인임과, 그로인해 인간들은 결코 하나님의 선에 미치지 못하는 존재임을 알게 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 이렇게 우리는 아담과 율법을 통해 인간의 죄와, 인간 스스로는 죄를 해결할수 없음과, 그로인해 인간은 죄의 삯인 죽음에서 빠져나올수 없음을 알게 됩니다.   

3. 그리스도를 통한 생명 Life Through Christ

- 순종: 이처럼 불순종이라는 한 범죄로 사망이 들어온것처럼, 한 사람, 즉 인자로 오신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뜻에 온전히 순종하심으로, 십자가에 매이시는 의로운 행위를 하셨습니다.

- 생명: 예수님께서는 하나님의 뜻을 따라, 세상의 모든 죄를 짊어지고 십자가에 매이시어 죄에 대하여 죽으신뒤, 삼일만에 부활하셨습니다. 그리고 이제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자들은 모두 예수님께서 하신 ‘한 의로운 행위(십자가)’로 인해 죄가 대속되어, 하나님께 의롭다 하심을 받게 되었고, 사망을 이기고 부활하신 주님의생명을 받게 된것입니다 in Christ all will be made alive.

- 은혜: 이처럼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아직 죄인인때에 기약대로 예수님을 보내주셨습니다. 그리고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뜻대로 순종하시어, 십자가에 매이시어 흘리신 보혈로 우리의 죄를 대속케 하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습니다(은혜).

- 은혜로 말미암은 선물: 한 사람, 한 사람의 범죄, 한 범죄로 많은 사람이 정죄에 이르러 죄의 삯인 사망안에 갇히게 된것과 극명하게 대조를 이루는 하나님의 선물이 있습니다. 모든 사람이 죄로인해 사망에 갇혀있는 상태에 있을때, 하나님의 은혜로 예수님께서 오셔서 순종하심으로 한 의로운 행위(십자가)를 하셨고, 예수 그리스도께서 완성하신 십자가의 도를 믿는자들은, 그 믿음을 통해, 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구원과 생명(영생)을 받게된 것입니다.

 

* 묵상 *  

- 요한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내 말을 듣고 또 나 보내신 이를 믿는 자는 영생을 얻었고 심판에 이르지 아니하나니 사망에서 생명으로 옮겼느니라 he has crossed over from death to life.’ 라고 말씀하십니다. 그리고 본문에서는 우리가 받게된 이 생명이 어떠한 상태에서 어떻게 받은 하나님의 은혜인지를 말합니다. 

- 우리는 모두 죄인입니다. 우리는 누구나 아담처럼 자신이 스스로 모든것을 판단하려하고, 자신의 유익을 우선으로하여 행동을 합니다. 창세기에서의 아담처럼 우리는 하나님이 아닌 내가 선악을 만들고 판단하려 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죄인인 우리는, 말씀으로 세상을 창조하신 하나님께서 또한 말씀으로 ‘반드시 죽으리라’하신대로, 죄에대하여 죽음이라는 정죄를 받아, 이 세상에서 피할수 없는 죽음이라는 실제적인 형집행을 향해 걸어가게 되었습니다. 이처럼 인간은 존재하지 않았던 상태에서, 하나님에 의해 만들어졌으나, 자신을 만들어주신 신을 배신하고 스스로가 신이 되려하는 죄를 지음으로, 흙에 생명을 공급해 주시는 공급원인 하나님을 끊어내어 생명력이 단절된채 다시 생명이 없는 흙으로 돌아가게 된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태초에 하나님께서 세우시고 완성하신 뜻에의해, 우리에게 예수 그리스도라는 구원을 보내주셨습니다.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와 그 보내신자인 하나님을 믿는 자들은 예수님께서 말씀하신대로 사망에서 생명으로 옮겨졌습니다.

- 만들어진 존재인 인간이 스스로 하나님께 범죄한 죄로인해 사망안에 갇히게 된것을, 하나님께서는 독생자이신 예수님을 보내시어 죽이기까지 하심으로 우리의 죄를 없애시고, 다시 예수님을 살리심으로 믿는 우리에게 ‘하나님께 대하여 살아있는 생명인 영생’을 주셨습니다. 세상을 창조하신 분이 하나님이시니 생명과 사망 또한 하나님께서 만드신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단지 정죄와 판결에 의해 인간을 모두 사망에만 넣어 놓으신 것이 아니라, 그 스스로의 죄와 하나님의 선악기준에 의해 사망으로 끝나야할 우리들에게, 하나님께서만이 하실수 있는 방법으로 구원을 주시어, 우리를 사망에서 건져내어 생명(부활하신 주님의 생명)을 주심으로, 우리가 다시 하나님께 대해 살아있는 자가 되게하여 주신 것입니다.

- 자신이 티끌이라는 아무것도 아닌것에 하나님의 생명의 숨이 불어넣어져 지어진 존재인것을, 즉 존재가 아닌것이 하나님의 숨결하나로 존재가 되어진 사실과, 또한 그러한 존재임에도 그 안에서 끊임없이 우리의 생명의 주인이신 하나님을 부정하고 내가 주인이되어 살아가려는 죄성이 튀어올라오는 죄인임을 아는 사람은, 하나님의 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과 생명이라는 은혜’를 알게됩니다. 자신이라는 존재와 그 죄성에 대해 알게 될수록 우리는 고통과 좌절을 느끼지만, 동시에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생명을 주신것과, 그리고 우리를 붙잡고 이끌어 가시는 하나님의 손에 의해 살게되는 은혜를 또한 알게됩니다. 하나님께서는 말씀하십니다. ‘내 은혜가 네게 족하도다 이는 내 능력이 약한 데서 온전하여짐이라 My grace is sufficient for you, for my power is made perfect in weakness’. 티끌로 만들어진 죄인인 나약한 우리에게, 하나님의 능력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과 생명이 나타난것이 바로 하나님의 온전하며 부족함이 없이 넘치는 은혜인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