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서 4장 (:13-25) 이희승 - 본문

* 로마서 4:13-25 *

 

바울은 본문에서, 무할례시의 믿음으로 하나님께 의로운자로 여김을 받아 그의 믿음을 따르는 무할례자들의 조상이 됨과 동시에, 또한 그 믿음으로 된 의를 인치심 받아 할례자의 조상이 된, 아브라함의 하나님을 믿는 ‘믿음’과 그로인한 ‘의’를 구체적으로 구약을 들어 설명합니다. 그리고 이어서 바울은 이 설명을 뒷받침으로하여, 아브라함과 같이 ‘의인’이라 칭함을 받게된 우리가 예수님의 십자가에 의해 우리의 죄가 사해지고, 부활하신 주님의 생명으로 새생명을 받아 의인으로 새로 태어나게 된것을 말합니다. 

 

1. 아브라함의 믿음

- 아브라함은 하나님께서 그에게 ‘내가 너를 많은 민족의 조상으로 세웠다’하신 말씀을 주시자, ‘죽은 자를 살리시며 없는 것을 있는 것으로 부르시는 이시인 하나님’을 믿음으로 그 말씀을 받았습니다. 아브라함은 그 자신이 백세나 되고 사라의 태가 죽었음에도, (전능하신 하나님의 존재를 믿기에) 그 믿음이 약해지지않고 ‘네 후손이 이같으리라’하신 하나님의 말씀을 믿었습니다.

- 이것은 아브라함이 하나님을 알고 동행하던 자였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전능하심을 믿고, 또한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바를 능히 이루실줄을 확신함으로,그 믿음이 견고해져감에, 하나님의 약속을 의심치 않았습니다. 그리하여 하나님의 약속하심과 그의 믿음대로, 하나님의 뜻(약속)이 그와 그 후손을 통해 이루어졌고,그로인해 그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수 있었습니다.

- 이러한 아브라함의 믿음을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의 의로 여기시어, 그를 의인이라 칭하셨습니다.

2. 믿음의 의로 말미암은 언약

-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하늘의 뭇별을 보이시며 그의 자손이 그 같을거라 말씀하셨고, ‘아브람이 여호와를 믿으니 여호와께서 이를 그의 의로 여기’셨습니다. 그런후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그와 그 후손에게 세상의 상속자가 되리라는 언약을 주신후, 그 언약의 표징으로 할례를 명하셨습니다.

- 이처럼 ‘내가 내 언약을 나와 너 및 네 대대 후손 사이에 세워서 영원한 언약을 삼고 너와 네 후손의 하나님이 되리라’하신 언약은, 아브라함이 언약을 받은것의 표징인 할례를 행하기도 전이었고, 무엇보다도 모세를 통한 율법을 받기도 훨씬전의 일이었습니다. 이 언약은 (할례나 율법이 생기기전에) 하나님께서 아브람에게 밤하늘의 별들을 보이며 그의 자손이 그같을것이라는 말씀을 하셨을때, 그가 하나님을 믿었고, 하나님께서는 이를 그의 의로 여기시어, 그에게 영원한 언약을 주신것입니다.  

- 모세를 통해 받게된 율법은, 그 율법에 의해 사람들이 하나님의 진노를 받을수 밖에 없는 죄인임을, 즉 스스로의 힘으로는 구원에 이를수 없는, 하나님께 나아갈수 없는 죄인임을 드러내는 역할을 합니다.

- 그러니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과 그 후손에게 주신 ‘영원한 언약에 의한 상속자’는 율법을 갖고 지키는 자들만을 말하는것이 아니라, 오직 하나님께서 주신 언약이라는 은혜에 의해 아브라함과 같은 ‘하나님을 믿는 믿음을 갖은 자들’ 모두를 말하는 것입니다.

3. 의로 여기심을 받은 우리

- 그러니 ‘여호와를 믿으니 여호와께서 이를 그의 의로 여기시고’라는 구절은 단지 아브라함에게만 하신 말씀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과 그의 후손들에게 하신 세상의 상속자가 되리라는 영원한 언약에 나오는 ‘아브라함의 믿음의 후손’이자, ‘믿음의 상속자’가되는 우리 모두를 위한 말씀입니다.

- 하나님께서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안에서 하나님을 믿는 우리’ 모두를 의인으로 여기시고 ‘의인’이라 칭하십니다.

- 사람의 눈으로 표면적으로 봤을때, 죄인인 인간들이 하나님의 아들을 죄인의 형틀인 십자가에 매달리게 넘겨줌으로 죽임을 당하시게하고 하나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신 예수님을 죽음에서 부활하게 하신, 죽을수 없는 신의 아들이 죽었다가 살아난 이 사건은, 하나님 측에서 보면 인간이 상상할수 없는 하나님의 경륜에 의한 인류에게 주신 최대의 사건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죄에 매여 스스로는 그 죄를 없이할수 없음에 하나님께로 돌아올수 없는 인간들을, 본래대로 하나님의 것으로 돌아오게 하기위한 방법(뜻)을 홀로 세우시고 이루셨습니다.  

- 그 하나님의 방법이란, 하나님께서 우리의 죄를 온전히 없애기 위해, 하나님의 독생자이신 예수님을 희생제물로한 십자가 속죄제를 치르게 하신것입니다(예수님께서 인간의 육을 입고 오시어, 우리 인간의 죄를 그 인간의 몸에 담아 죽으심으로 모두의 죄를 속량하심). 그리고 인간의 죄를 온전히 사해주신 후, 하나님에 의해 다시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우리를,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에게 그리하신것처럼 그 믿음을 의로 여기시어, 우리를 의로운 자라 칭하십니다. 그리고 또한 아브라함에게 그리하신것처럼, 믿음으로 의로운자라는 칭함을 받게된 증표로, 우리에게 그 부활의 생명이신 성령을 주십니다.  

- 이처럼 아브라함이 하나님을 믿음에, 그 믿음안에서 하나님의 말씀(언약)이 이루어졌듯이, 믿음의 상속자가된 우리에게도 하나님의 말씀이 약속대로 이루어집니다. 하나님의 새 언약이신 예수님을 믿는 믿음안에서 하나님을 믿는 우리 또한, 하나님의 말씀(언약)대로 예수 그리스도의 피로 우리의 죄가 사해져, 예수님과 함께 우리의 죄인된 옛사람이 함께 못박혀 죽고, 부활하신 주님께서 ‘믿는자들인 우리’에게 성령으로 함께하심으로써, 우리가 이제는 성령으로 거듭난 새사람이 되어, 하나님의 아들이신 예수님을 믿는 믿음안에서 새 생명을 갖고 살아가는 자가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