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서 2장 (:17-29) 방진주

율법을 자랑하는 유대인들이 율법을 범한것처럼 우리가 아무리 선한일을 많이 하고 법을 지키며 산다고 해도 인간의 육체로 사는 이상 완벽하게 의인이 될 수 없고 무의식중에 계속해서 죄를 지을 것 입니다. 
그리스도인이란 이름으로 살아가면서 하지말아야 할 일을 하는 것이나 해야 할 일을 하지 않는등 이런 것들로 인해 우리 때문에 하나님을 욕되게 하는 일이 없어야 합니다. 표면적으로는 그리스도인처럼 보일지라도 속이 그렇지 않다면 그리스도인이 아닙니다. 그리스도인은 말과 겉모습으로 되는 것이 아니라 진정한 마음과 행동으로 되는 것입니다. 
오직 사람들에게 칭찬받고 잘 보여지고 싶다는 이유로 그리고 무의식 적이라도 나 자신을 위하는 마음에 선한일을 하는것이라면 아무리 많은 좋은 일을하고 아무리 열심히 했더라도 그것은 하나님께서 기뻐하시지도 인정하시지도 않습니다. 
내게 관한 모든것을 내려놓고 예수님과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에서 나오는 행동들이 하나님을 진정 기쁘시게 할 일들일 겁니다.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는 곳만이 아닌 그 누구의 눈에도 띄지 않고 아무도 알 수 없는곳에서도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진심으로 선행을 하는것이 진정한 그리스도인의 선 일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