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복음 17장 이희승

* 요한복음 17장 *

 

1. ‘아버지여 때가 이르렀사오니 아들을 영화롭게 하사 아들로 아버지를 영화롭게 하게 하옵소서’, ‘아버지여 창세 전에 내가 아버지와 함께 가졌던 영화로써 지금도 아버지와 함께 나를 영화롭게 하옵소서’라고 예수님께서 기도를 시작하십니다.

- 이것은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뜻으로 십자가에 매이심으로, 그 십자가를 통해 이 세상에 하나님과 그 뜻이 온전히 이루어져 드러나게 해달라는 기도이자, 하나님께서 태초에 세우신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기를’ 바라는 기도입니다.

- 예수님께서는 태초에 말씀으로 하나님과 함께 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말씀이신 예수님과 함께 태초에 영원의 시간안에서 뜻을 세우심으로 이미 온전히 이루셨습니다. 그러니 예수님의 이 기도는 이미 온전히 이루어진 그것, 아버지의 그 뜻을 이 세상에 나타내달라는 기도입니다. 그리고 하나님 아버지의 그 세우심으로 이루신 뜻은, 본래 하나님의 것이었던 우리들이 예수님의 십자가로 인해 본래대로 하나님께로 돌아와 하나님을 찬양하는 것이며, 이것은 또한 이미 온전히 이루어졌기에 주님께서 요한에게 이미 하늘의 예배로 보여주신 것이기도 합니다.

2. ‘그들을 진리로 거룩하게 하옵소서 아버지의 말씀은 진리니이다’, ‘아버지여, 아버지께서 내 안에, 내가 아버지 안에 있는 것 같이 그들도 다 하나가 되어 우리 안에 있게 하사 세상으로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것을 믿게 하옵소서’ 라고 예수님께서는 주님의 양들을 위해 아버지께 기도를 드립니다.

-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뜻으로 십자가 사역을 완수하시고 부활 승천하시어 보내주신 성령에 의해, 세상속에 있던 주님의 양들은 주님의 목소리를 알기에, 진리의 영이신 성령께서 알려주시고 이끌어 주시는대로 진리이신 예수님을 알고 믿어 영접하여, 진리이신 예수님안에 거함으로 하나님과 하나가 되게 됩니다.

- 그리고 이것은 본래 하나님의 것이었으되 그 죄로인해 하나님과 단절된체 죄의 종으로 살아가던 죄인들을, 하나님께서 태초에 작정하신대로 구원을 주시기 위해 그들을 부르시고, 성령께서 그들에게 죄와 의와 심판이라는 진리를 알려주시어, 오직 주 예수 그리스도만이 하나님의 뜻으로 오신 구세주이심을 알고 믿어 영접하게 하심으로써, 그 죄의 종이었던 죄인을 예수님과 함께 십자가에 못박고 부활하신 주님의 생명으로 새로태어나게 하시어, 비록 아직 그 육신은 세상속에서 살아가되 주님의 생명으로 살아감으로 주님과 하나가 되어 하나님과 하나가 되어 살아가는 이 세상과 구별된 자가 되게 해달라는 기도입니다.

3. ‘그들로 내 기쁨을 그들 안에 충만히 가지게 하려 함이니이다’, ‘아버지여 내게 주신 자도 나 있는 곳에 나와 함께 있어 아버지께서 창세 전부터 나를 사랑하시므로 내게 주신 나의 영광을 그들로 보게 하시기를 원하옵나이다’

- 하나님의 말씀이자 하나님이신 예수님은, 하나님의 뜻을 온전히 순종하심으로 죄의 육신을 입고 세상에 오시어 십자가에 매이시고 부활 승천하심으로, 사람들에게 있어서는 구원의 복음이라는 하나님의 그 뜻을 온전히 이루셨습니다. 이렇게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 졌음에 하나님께서 기뻐하시고, 하나님과 하나이신 예수님께서 기뻐하시니, 예수님과 연합된 우리들도 주님의 기쁨으로 기뻐하게되고, 또한 우리에게 구원의 복음이라는 하나님의 은혜가 부어지니 기뻐하게 됩니다.

- 태초에 하나님께서는 뜻하신 모든일을 완성하시고 안식에 드셨습니다. 예수님께서도 하나님의 뜻으로 육신을 입고 세상에 오시어 십자가라는 복음의 구원을 완성하시고 안식에 드신 하나님의 우편에 가셨습니다. 그러니 주님의 양들인 우리들, 즉 예수님과 연합되어 하나된 우리들도 하나님의 이미 이루어진 그 뜻대로 모두다 그 안식에 들게 해달라는 기도입니다.

4. 묵상

-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매이시기 바로전, 즉 더 이상 육신을 갖고 이 세상에 머무르지 않게 되시자, 제자들앞에서 하나님께 마지막 기도를 드리셨습니다. 예수님은 이 기도로 공생애간 제자들에게 보여주시고 말씀해주셨던 하나님과 이루어진 그 뜻을 모든 그리스도인들에게 잘 정리해 보여주십니다. ‘만세와 만대로부터 감추어졌던 하나님의 비밀의 영광인 예수 그리스도’를 알게해 주시고,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직접 가르쳐주신 주기도문에서의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이다’를 이 기도를 통해 알게 해주시고, 그로인해 ‘하늘에 있는 것이나 땅에 있는 것이 다 그리스도 안에서 통일되게 하려 하심이라…이는 우리가 그리스도 안에서 전부터 바라던 그의 영광의 찬송이 되게 하려 하심이라’를 알려주십니다.

- 예수님은 이처럼 이 기도에서 하나님의 뜻과, 그 뜻이 이미 이루어졌음을 말씀하시며, 그럼에도 이미 이루어진 그 뜻이 이루어지기를 또한 간구하십니다. 그러니 예수님의 이 기도는 자신과 제자들과 미래의 성도들을 위한 기도인 동시에, 또한 모든 그리스도인들에게 예수님의 십자가를 통해 이루어지고 나타난 하나님의 뜻인 구원의 복음을 알려주시며, 우리가 예수님처럼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기를 믿음으로 구하는 기도를 드려야함을 알려 주십니다.

- 이미 하나님께서는 태초에 모든것을 완성하시어 안식에 드심으로 하늘의 것이 이미 모두 완성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예수님께서는 하나님의 경륜에 의해 십자가를 통해 그 모든것을 우리에게 알려주시고, 이 모든 이루어진 사실이자 진실이자 진리인 하나님의 말씀을 받은 우리들에게 주님의 부활의 생명을 주시어 우리의 생명의 주가 되셨습니다. 그러니 그리스도인들은 하늘에 있는 것이나 땅에 있는 것이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가 되기를 바라는, 그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기를 바라는, 하늘의 예배와 우리의 예배가 하나가 되기를 바라는 기도를 드리며, 이미 모든것이 이루어진 하늘에서 드려지는 그 예배를 드리고 있는 자들로써 이 땅에서도 ‘기쁨과 감사의 찬양과 기도를 드리는 예배’를 드리며, ‘내가 진실로 속히 오리라’하신 주님의 말씀에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라 말하며 살아가는 자들이 되어야 하겠습니다.